YTN

1년 새 수술 환자 2명 사망...척추 전문병원서 무슨 일이 [지금이뉴스]

실시간 주요뉴스

대구의 한 척추 전문 병원에서 약 1년 사이에 환자 두 명이 수술받은 후 숨져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연합뉴스의 26일 보도에 따르면 대구 북부 경찰서는 업무상과실치사 혐의로 의사 A 씨를 입건해 수사 중입니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 6월 50대 남성이 A 씨에게 척추 수술을 받았다. 유족 측에 따르면 이 남성은 수술 직후 전원 조치되었으나 이후 의식을 잃었고 혼수상태로 중환자실에 있던 중 사망했습니다.

숨진 남성의 유족들은 “상태가 악화한 후 의료진의 대처가 미흡했다”고 주장하며 A 씨를 경찰에 고발했습니다.

한편 지난해 9월에도 60대 여성이 목 디스크 수술을 받은 당일 경련을 보여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숨져 경찰이 A 씨를 상대로 수사를 진행하던 중이었습니다.

AI 앵커ㅣY-GO
제작ㅣ이선

YTN 곽현수 (abroad@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