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막뉴스] 물속에 잠긴 우크라...'대홍수' 일으킨 러시아?

[자막뉴스] 물속에 잠긴 우크라...'대홍수' 일으킨 러시아?

2023.06.09. 오전 04:21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위성사진을 통해 헤르손주 드니프로강의 카호우카 댐이 파괴되면서 강 인근 마을이 홍수에 의해 침수된 모습이 확인됐습니다.

집과 건물들은 지붕만 남긴 채 물속으로 깊이 들어갔고 공원과 토지, 사회 기반 시설, 농장까지도 물에 잠겼습니다.

댐 하류에 있는 코르순카 마을의 홍수전 모습입니다.

댐이 터진 뒤 같은 마을의 모습은 온통 검은 색으로 바뀌었습니다.

올레쉬키 타운의 모습도 홍수 후에 크게 바뀌었습니다.

위성 사진 속에서 푸르게 보이던 곳이 모두 물에 잠기며 어둡게 보입니다.

카호프카 댐 붕괴로 인한 홍수는 이 지역이 1년 이상 포격과 미사일 공격으로 겪은 비참함을 가중시켰고 우크라이나는 즉각적인 도움을 요청했습니다.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 우크라이나 대통령 : 국제적십자위원회와 같은 국제기구가 즉시 구조 작전에 참여해 헤르손 지역 점령지 주민들을 도와야 합니다.]

관리들은 러시아와 우크라이나가 통제하는 강 양쪽에서 주민 4만천여 명이 홍수 피해를 당한 것으로 추산하면서 이 중 4천 명 정도만 대피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우크라이나는 이 사고에 대한 '전쟁범죄' 혐의 조사에 착수했습니다.

젤렌스키 대통령은 댐 파괴의 배후는 러시아가 분명하다며 러시아는 우크라이나가 대반격을 개시하는 것을 두려워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영국 일간 텔레그래프는 우크라이나군이 3개 주요 축을 따라 공격을 진행 중인 것으로 보인다며 대반격이 시작된 것 같다고 보도했습니다.

YTN 김진호입니다.




영상편집 : 고창영
자막뉴스 : 이미영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당.점.사 - 당신의 점심을 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