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자막뉴스] '러 점령' 크림반도 또 폭발...우크라 특수 부대 개입?

실시간 주요뉴스

불길 속에서 검은 연기가 끊임없이 하늘로 피어오릅니다.

군부대 임시 탄약고가 폭발과 함께 불타오른 것입니다.

민간인 2명이 다쳤고, 발전소와 철로, 주거 시설도 부서졌습니다.

불이 변전소로 옮겨붙으면서 주민 2천여 명은 5km 바깥으로 피해야 했습니다.

[막심 몰도브스키 / 마이스케 주민 : 군사 기지 창고에서 연기가 피어오르는 것을 보았습니다. 오전 7~8시까지 그곳에 머물렀는데, 모든 것이 폭발했습니다.]

러시아가 점령한 크림 반도에서 일주일 사이 두 번째 폭발이 일어났습니다.

러시아 정부는 이번 폭발이 '비밀 파괴 공작' 때문에 일어났다고 주장했습니다.

우크라이나 특수 부대가 개입한 것으로 보이는데, 소형 드론을 이용한 공격 가능성도 제기됩니다.

[세르게이 악쇼노프 / 크림 자치정부 수반 : 국방부의 공식 보고서에 사건의 원인이 비밀 파괴 공작 때문이라고 나와 있습니다. 우리는 무슨 일이 일어나는지 알고 있습니다.]

러시아는 크림반도가 공격당하면 '심판의 날'이 올 것이라고 경고하고 있습니다.

우크라이나 역시 크림반도를 되찾겠다는 의지가 강해, 이번 폭발이 전쟁의 양상을 바꿀지 주목됩니다.

YTN 류재복입니다.


영상편집 : 정치윤
자막뉴스 : 윤현경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