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4개월째 1등 안 나온 미국 양대 복권 당첨금 1.9조 원 쌓여

실시간 주요뉴스

SNS 세상

4개월째 1등 안 나온 미국 양대 복권 당첨금 1.9조 원 쌓여

2021년 01월 21일 15시 05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4개월째 1등 안 나온 미국 양대 복권 당첨금 1.9조 원 쌓여

사진 출처 = YTN

미국 양대 복권인 '메가밀리언'과 '파워볼' 1등 당첨자가 모두 4개월째 나오지 않아 당첨금이 총 1조 9천억 원에 달하고 있다는 보도가 나왔다.

지난 20일(이하 현지 시각) 미국 CNN 등에 따르면 메가밀리언은 최근 1등 당첨자가 나오지 않아 당첨금이 9억 7천만 달러(약 1조 660억 원)까지 불어났다. 오는 22일 새로운 추첨을 해 당첨자가 나오면 그야말로 '잭팟'이 터지는 셈이다.

메가밀리언은 지난해 9월 15일 위스콘신에서 1등 당첨자가 나온 이후 1등이 나오지 않고 있다. 메가밀리언은 지난 2018년 10월 15억 3,700만 달러(약 1조 7,430억 원)의 1등 당첨자가 나온 데 이어, 이번에 세 번째로 큰 당첨금 액수를 기록할 것으로 보인다.

또 다른 복권 파워볼 역시 지난 20일 추첨에서 1등 당첨자가 나오지 않아 당첨금이 7억 3천만 달러(약 8천 22억 원)까지 쌓였다. 다음 추첨은 오는 23일에 진행된다.

이로써 두 복권의 1등 누적 당첨금이 한화로 약 1조 9천억 원에 달하고 있다.


YTN PLUS 문지영 기자(moon@ytnplus.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