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자막뉴스] 재판장, '꾸벅꾸벅' 졸던 전두환 일으켜 세운 뒤...

실시간 주요뉴스

자막뉴스

[자막뉴스] 재판장, '꾸벅꾸벅' 졸던 전두환 일으켜 세운 뒤...

2020년 11월 30일 19시 49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선고 공판에 참석하기 위해 차에서 내린 전두환 씨.

취재진의 질문에 응하지 않고 그대로 법정으로 들어갑니다.

[전두환 : (아직도 잘못을 인정하지 않습니까? 발포 명령 부인합니까?) …….]

청력보조장치를 끼고 피고인석에 앉은 전 씨는 재판 시작 10분 뒤부터 꾸벅꾸벅 졸기 시작했습니다.

재판 내내 고개가 꺾여 있었고, 의자도 기울어져 있었습니다.

그러자 재판장은 전 씨를 깨워 자리에서 일으켜 세운 뒤 징역형을 선고했습니다.

[이철우 / 5·18기념재단 이사장 : 5·18 영령과 그 유가족들은 전두환이 정말 진심으로 사죄하고 그 처벌을 받을 것을 기대하고 촉구합니다.]

광주시민들은 다시 한 번 전 씨에게 사과할 기회를 줬습니다.

하지만 재판을 마치고 나온 전 씨는 이번에도 그 기회를 스스로 포기했습니다.

[전두환 : (시민들에게 사과 안 합니까? 국민에게 사과 안 합니까?) …….]

재판부는 전두환 씨가 이 판결 선고를 계기로 과거를 돌이키고, 사죄하기를 바란다고 했습니다.

하지만 전 씨는 늘 그랬듯, 수행원들의 보호를 받으며 역사를 피해 달아났습니다.

취재기자: 김민성
촬영기자: 김경록 문한수 최지환
영상편집: 박정란
자막뉴스: 박해진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