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EP.3] "우리나라는 왜 차별금지법 제정이 안 되나요?" 차별금지법에 대한 '차별'
LIVE

실시간 주요뉴스

인스턴트 비디오

[EP.3] "우리나라는 왜 차별금지법 제정이 안 되나요?" 차별금지법에 대한 '차별'

2020년 02월 14일 13시 35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차별금지법 제정의 시계는 2007년에 멈춰있다.

2007년 참여정부에서 발의된 차별금지법은 일부 보수 기독교 단체들의 반발에 부딪혔고, 이후 국회에서는 조직적인 반대 운동 때문에 법안을 낸 의원들이 자진 철회하는 사태까지 벌어지기도 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2012년 대선 때 차별금지법 제정을 공약으로 내세웠지만, 2017년 대선 때는 '사회적 합의'를 이유로 행보를 달리했다.

'차별을 하면 안 된다'에는 공감하지만 법제화는 다르다. '부작용이 심각하다' '동성애를 조장한다' '목사가 설교를 하면 잡혀간다' 등 가짜 정보와 우려들로 인해 약 13년간 차별금지법은 제정되지 못했다.

이렇게 혐오와 배척이 범람하는 동안, 인권은 계속 미뤄지고 있다.

차별금지법은 어쩌면 가장 기본적으로 존중받아야 하는 것에 대한 보호다.

하지만 '기본'이 나중으로 밀려나는 사회에, 평등은 올 수 있을까?

제작 : 함초롱PD(jinchor@ytnplus.co.kr)
촬영 : 서정호PD(hoseo@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