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자막뉴스] 日 왕자 책상에 분홍색 흉기...범인의 충격 진술
Posted : 2019-05-09 10:23

동영상시청 도움말

도쿄 남쪽 가나가와 현의 한 호텔에서 5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사흘 전 현재 일왕의 조카인 히사히토 왕자의 교실 책상 위에 흉기를 두고 달아난 혐의입니다.

중학교 1학년인 히사히토 왕자는 현재 일왕의 조카로 왕위 승계 서열 2위에 올라 있습니다.

사건은 지난달 26일 대낮에 벌어졌습니다.

왕자가 다니는 학교는 대학 안에 있는 부속 중학교로 외부인의 출입이 까다로운 곳,

하지만 범인은 학교 내부 공사 인부를 가장해 손쉽게 교실까지 들어갔습니다.

당시 외부 수업 중이라 교실에는 아무도 없던 상황.

의자에 붙은 이름표로 왕자의 자리를 확인하고는 직접 만든 창 모양의 분홍색 흉기 2개를 책상 위에 두고 달아났습니다.

헬멧으로 얼굴을 가리고 장갑을 껴 지문을 남기지 않는 등 주도면밀한 범행은 곳곳에 설치된 CCTV를 샅샅이 뒤진 경찰에 결국 꼬리가 잡혔습니다.

현지 언론은 범인이 경찰에서 "당초 흉기를 왕자에게 휘두르려 했다"고 진술했다고 전했습니다.

또 평소 천황제에 대해 불만을 품고 있었다는 보도도 나왔습니다.

하지만 왜 왕자를 노렸는지 그리고 왜 흉기에 분홍색을 칠했는지에 대해서는 여전히 입을 다물고 있습니다.

취재기자 : 황보연
영상편집 : 사이토 신지로
자막뉴스 : 육지혜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