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ANN의 뉴스 포커스〕 네이버TV 1년간 600여 작품과 사용자가 만났다

실시간 주요뉴스

건축&디자인

〔ANN의 뉴스 포커스〕 네이버TV 1년간 600여 작품과 사용자가 만났다

2021년 01월 23일 11시 39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ANN의 뉴스 포커스〕 네이버TV 1년간 600여 작품과 사용자가 만났다
● 멋진 세상 속 문화‧디자인 읽기_ 안방1열에서 감상하는 ‘온라인 공연’… 뮤지컬, 연극, 클래식 등 다양, 공연의 감동을 안방에 생생하게 전해준 네이버TV, ‘후원 라이브’로도 7만여 명의 사용자가 온라인 공연을 감상



‘코로나19’로 비대면 트렌드가 확대되고, 무관중 공연이 많아지면서 네이버는 공연, 예술 콘텐츠들이 온라인에서 관객을 보다 생생하게 만날 수 있도록 도왔다. 네이버에서는 지난해 전년 대비 7.5배 증가한 600여 건의 공연 라이브를 진행했으며, 누적 시청 수는 전년 대비 12.5배 증가한 1,500만 회에 달한다. 네이버에서 가장 많이 온라인 라이브를 선보인 장르는 클래식 공연이고, 사용자들이 가장 많이 감상한 장르는 뮤지컬이다. 이외도 국악, 발레/무용, 오페라 등 다양한 공연 콘텐츠들도 비대면 라이브로 사용자를 만났다.

특히 네이버는 지난해 9월부터 공연 콘텐츠의 온라인 활성화와 비즈니스 모델 발굴을 위해 ‘후원 라이브’를 새롭게 선보였다. ‘후원 라이브’는 일정 금액을 후원한 사용자를 대상으로 공연을 감상할 수 있는 기능을 제공하는 것으로, 현재까지 총 67개의 공연들이 ‘후원 라이브’를 진행했으며, 7만여 명의 사용자가 감상했다. 네이버는 후원 시 발생하는 결제 수수료 전액을 지원했으며, 네이버 플러스 멤버십 사용자를 대상으로 무료 감상 또는 할인 관람권을 제공해 보다 많은 사용자들이 온라인에서 공연을 감상하도록 지원했다.

온라인 플랫폼을 이용한 라이브 및 감상을 다양화하는 새로운 시도들도 이어지고 있다. 온라인 상영을 기획하고 제작한 웹뮤지컬 ‘킬러파티’도 ‘후원라이브’와 브이라이브를 통해 사용자를 만났으며, 연출자나 기획자가 직접 댓글로 사용자와 소통하며 작품에 대한 설명을 주고받기도 한다. 향후 네이버는 온라인 공연 라이브가 활발해지고, 사용자도 온라인 감상의 재미를 더하도록 디지털 굿즈 판매, 온라인 전용 콘텐츠 공동 발굴 등 업계와 다양한 방안을 논의 중이다.

네이버 공연을 이끌고 있는 함성민 리더는 “지난해에는 '코로나19'로 공연 업계가 침체된 가운데, 온라인에서 공연의 감동을 전달하고, 창작자와 사용자가 만날 수 있는 통로가 되도록 다양한 방법을 시도했다”라며 "올해도 좋은 작품들이 온라인 무대에 오르도록 여러 기술과 플랫폼으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자료_네이버, 기사 출처_ 데일리 에이앤뉴스_ Daily AN NEWS ‧ ANN TV(ANN NEWS CENTER) 제공
안정원(비비안안 VIVIAN AN) 에이앤뉴스 발행인 겸 대표이사, 한양대학교 실내건축디자인학과 겸임교수, 한양대 IAB 자문교수
기사 제공_ 에이앤뉴스그룹(데일리에이앤뉴스_ 건설경제건축디자인문화예술종합미디어뉴스‧에이앤앤티브이_건축디자인건설미디어뉴스채널 ‧ 에이앤앤북스_ 건설지‧건설백서‧건설스토리북‧건설엔지니어링북전문출판사) ‧ 에이앤앤아카이브(ANN ARCHIVE)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