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1,503명| 완치 10,422명| 사망 271명| 검사 누적 921,391명
특별출연→반전활약!...조혜주, 존재감 증명한 ‘기대주 신예’
Posted : 2020-05-04 16:25
특별출연→반전활약!...조혜주, 존재감 증명한 ‘기대주 신예’
배우 조혜주가 ‘메모리스트’ 특별출연으로 강렬한 눈도장을 찍었다.

조혜주는 지난 30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메모리스트’ 마지막회에서 ‘살인마’ 지우개이자 동백(유승호 분)의 누나인 성주란의 어린시절을 연기했다.

조혜주가 연기한 성주란은 그동안 지우개의 정체를 쫓아온 시청자들의 관심이 가장 쏠릴 수 밖에 없는 캐릭터이자, 반전의 키를 쥐고 극의 대미를 장식한 인물. 이날 조혜주는 지우개가 어긋난 정의를 품게 된 어린 시절의 상처와 고통의 시간을 그렸다.

예측하기 힘들었던 지우개의 복수 동기를 밝히며 휘몰아치는 전개를 이끈 조혜주는 특별출연 이상의 존재감을 빛냈다. 극에 자연스럽게 녹아 들어 ‘메모리스트’ 속 반전의 서사를 이해시키는 주축으로 긴장감을 높인 것.

특히 처음부터 참여한 작품이 아님에도 불구하고 감정의 진폭을 조절하는 연기를 보여주며 앞으로의 가능성을 확인시켰다.

‘메모리스트’의 종영을 같이 맞이하게 된 조혜주는 “마지막을 함께 할 수 있어 설렜고, 소중한 기회를 얻어 감사한 시간이었다. 또 다른 작품에서 좋은 모습으로 찾아 뵐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며 특별출연을 한 소감을 전했다.

한편 조혜주는 웹드라마 ‘한입만’을 비롯해 tvN 드라마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 등에서 톡톡 뛰는 신선한 매력으로 얼굴을 알린 신예다. ‘메모리스트’에서 색다른 분위기의 감정 연기를 선보인 가운데, 조혜주의 향후 활동에 대한 기대감이 상승하고 있다.

제공=YG 케이플러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