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10대 모델들 런웨이를 주름잡다! 배윤영-엄예진-김설희-엘리스
10대 모델들 런웨이를 주름잡다! 배윤영-엄예진-김설희-엘리스
Posted : 2015-10-22 11:12
2016 S/S 헤라서울패션위크가 지난 16일부터 21일까지 6일간의 일정을 마치고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매 컬렉션마다 의상뿐 아니라 헤어, 메이크업, 연기, 연출, 무대 디자인 등이 변화무쌍하게 바뀌며 수많은 이슈를 남겼지만 그중에서도 특히 10대 모델들의 성장이 눈에 띈다. 특히 폭발적인 인기를 누린 런웨이에는 빠짐없이 등장했던 루키들, 배윤영, 엄예진, 김설희, 엘리스가 그 주인공이다.

◆배윤영


10대 모델들 런웨이를 주름잡다! 배윤영-엄예진-김설희-엘리스

동양적인 마스크로 '런웨이의 뮬란'이라고 불리는 배윤영은 헤라서울패션위크에서 21개의 쇼에서 활약해 극찬을 받았다. 배윤영은 매력적이면서도 신비스러운 분위기로 컬렉션 의상들을 완벽히 소화해냈다. 컬렉션 직전, 다리에 부상을 입었음에도 불구하고 런웨이에 올라 부상투혼을 보여줬다. 이번 시즌 해외 패션 업계 관계자에게도 눈도장을 확실히 찍으며 모델로서의 입지를 탄탄히 굳히고 있다.

◆엄예진

10대 모델들 런웨이를 주름잡다! 배윤영-엄예진-김설희-엘리스

패션 모델계에 다크호스로 떠오르고 있는 엄예진은 15세의 어린 나이에도 불구하고 뚜렷하고 예쁜 이목구비로 뷰티 모델을 비롯해 각종 광고와 유명 잡지 화보에서 눈부신 행보를 이어나가고 있다. 이번 패션위크에서도 김지은, 박춘무, 곽현주, 최복호, 정미선 등 16개의 메인 쇼에서 이름을 알리며 10대 아이콘으로 떠오르고 있다.

◆김설희

10대 모델들 런웨이를 주름잡다! 배윤영-엄예진-김설희-엘리스

모델 김설희는 YG케이플러스에서 주최한 제4회 ‘1일 모델 체험’에서 발탁된 신인모델로 이번 2016 S/S 헤라서울패션위크를 통해 데뷔 신고식을 치렀다. 첫 데뷔쇼에도 불구하고 카리스마 넘치는 워킹과 눈빛으로 사람들의 시선을 사로잡으며 앞으로의 무서운 성장세를 예고했다.

◆ 엘리스

10대 모델들 런웨이를 주름잡다! 배윤영-엄예진-김설희-엘리스

이번 시즌 각종 미디어에서 ‘가장 주목받는 신인 모델’로 떠오르며 눈도장을 확실하게 찍은 모델 엘리스. 2001년생, 14세 나이에도 불구하고 카리스마 넘치는 표정과 눈빛으로 등장하는 런웨이마다 분위기를 압도했다. 이주영 레쥬렉션 컬렉션에서는 현지은과 단 둘이 여자 메인 모델로 올라 사람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런웨이 뿐만 아니라 광고나 방송 등에서 본격적인 모델 활동에 박자를 가할 계획으로 귀추가 주목된다.

제공=YG케이플러스(윤선경)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