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FTV, 2019 방통위 방송대상서 tvN과 제작역량우수상 공동수상…2014년 이어 두번째
Posted : 2019-05-13 15:15
FTV, 2019 방통위 방송대상서 tvN과 제작역량우수상 공동수상…2014년 이어 두번째
5월 13일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열린 ‘2019 방송통신위원회 방송대상 시상식’서 한국낚시채널(대표 나채재) FTV가 tvN과 더불어 제작역량 우수상을 받아 2014년에 이어 두 번째로 수상하는 쾌거를 거두었다.

FTV, 2019 방통위 방송대상서 tvN과 제작역량우수상 공동수상…2014년 이어 두번째

FTV는 2002년 개국한 이래 다양한 낚시전문 프로그램은 물론 ‘삼시라면’, ‘조선미녀삼총사’ 등 낚시 예능에 이어 2014년에는 국내 최초 낚시드라마 ‘손맛’을 제작했다.

FTV, 2019 방통위 방송대상서 tvN과 제작역량우수상 공동수상…2014년 이어 두번째

또한 최근에는 낚시 시트콤 ‘뻥꽝’ 첫방송에 이어 ‘응사’ 민도희 주연의 본격 낚시 드라마 ‘조미료(釣味療)를 준비 중이다.

FTV, 2019 방통위 방송대상서 tvN과 제작역량우수상 공동수상…2014년 이어 두번째

방통위 방송대상은 한 해 동안 국내에서 제작 방영된 우수 프로그램과 방송문화 발전에 기여한 개인 및 단체를 시상하는 행사고 제작역량 우수상은 매년 등록 PP 전체를 대상으로 실시한 '방송 콘텐츠 제작역량평가'에서 대규모 PP 그룹과 이외 PP 그룹에서 각각 1위한 사업자에게 주어지는 특별상이다.

FTV, 2019 방통위 방송대상서 tvN과 제작역량우수상 공동수상…2014년 이어 두번째

이날 대상은 미세 플라스틱의 삼각성을 고발하고 플라스틱 제로 운동을 이끌어낸 KBS스페셜 ‘플라스틱 지구’가 차지했고 최우수상은 우리 사회 사교육의 문제점을 그린 드라마 ‘SKY 캐슬’이 수상했다.

FTV, 2019 방통위 방송대상서 tvN과 제작역량우수상 공동수상…2014년 이어 두번째

우수상에는 YTN라디오 ‘이동형의 뉴스정면승부 광복절 특집-그들이 꿈꾸는 나라’, 광주문화방송 ‘윤상원과 전태일-두 개의 일기’, CJ E&M ‘미스터 션사인’, 국악방송 ‘세종대왕 즉위 600돌 특집 다큐멘터리-작곡가 세종을 만나다’, 부산문화방송 ‘우리아빠’, KBS스페셜 ‘주문을 잊은 음식점’이 선정됐다.

제공=대한민국 NO.1 낚시채널 FTV(김승수)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