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안동호서 ‘2016LFA마스터클래식’ 예선전 개막...1일차 김진중프로, 5,435g으로 선두
안동호서 ‘2016LFA마스터클래식’ 예선전 개막...1일차 김진중프로, 5,435g으로 선두
Posted : 2016-10-01 16:11
오늘 10월 1일부터 2일까지 양일간 경북 안동호에서 한국루어낚시협회(LFA, 회장 이찬구)의 2016 마스터클래식 예선전이 열린다.

이번 예선전은 LFA에서 한 해 동안 각종 대회 상위 입상자 등 총 45명이 겨루게 되는데, 구체적으로 토너먼트 정규 1~5전 상위 성적 15명, 오픈 토너먼트 1명, 세미 토너먼트 1명, 종합순위 상위자 23명, 협회장 와일드카드 2명, 로컬 우승자 3명 등이 양일간 치열한 승부를 펼치게 된다.

안동호서 ‘2016LFA마스터클래식’ 예선전 개막...1일차 김진중프로, 5,435g으로 선두

이번 예선전에서 양일간 리미티드 5마리 합산 중량으로 성적 상위 입상자 10명이 10월 22~23일 양일간 화천호에서 대망의 결선전을 치르게 된다.

LFA 마스터클래식 대회 규정상 예선전 성적은 결선전에도 그대로 반영되기 때문에 10위 안에 드는 것도 중요하지만 중량 관리도 필요하다.

안동호서 ‘2016LFA마스터클래식’ 예선전 개막...1일차 김진중프로, 5,435g으로 선두

마스터클래식 최종 우승자에게는 2천만원의 상금이 주어진다.

특히 올해는 KBFA와 LFA 통합 원년으로 기존 양 단체에 소속된 출중한 실력을 가진 프로들이 한자리에서 진검승부를 겨룬다는 점에서 의미가 남다르다.

안동호서 ‘2016LFA마스터클래식’ 예선전 개막...1일차 김진중프로, 5,435g으로 선두

흐린 날씨 속에 치러진 예선 첫날에서 5마리 5,435g을 낚은 김진중 프로가 선두를 달리고 있고, 그 뒤를 김탁현(4,200g), 김태일(4,110g), 이우석(4,070g), 정민철(4,045g) 프로가 바짝 추격하고 있다.

내일은 비 예보로 새로운 변수가 생긴 만큼 어떤 순위 변화가 생길지 궁금해진다.

제공=대한민국 NO.1 낚시채널 FTV(김승수)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