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나혼산' 새집 찾는 헨리, 나래바 능가할 '헨리 라운지' 야망
LIVE

실시간 주요뉴스

방송

'나혼산' 새집 찾는 헨리, 나래바 능가할 '헨리 라운지' 야망

2020년 02월 20일 09시 38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나혼산' 새집 찾는 헨리, 나래바 능가할 '헨리 라운지' 야망
헨리가 ‘나래바’에 맞먹는 ‘헨리 라운지’ 오픈을 결심, 강한 의욕을 드러낸다.

오는 21일 방송될 MBC ‘나 혼자 산다’(기획 김구산 / 연출 황지영, 이민지) 334회에서는 이사를 결심 후 ‘드림 하우스’를 찾기 위한 헨리의 바쁜 하루가 그려질 예정이다.

이날 이사를 위해 부동산 중개업자를 만나기에 앞서 헨리는 멋있는 뷰로 소문난 지인의 집을 찾는다. 특히 채광 200%로 화사한 집 내부는 물론, 휴식 공간이자 파티 장소로도 활용할 수 있는 공간이 펼쳐지자, 헨리는 사랑에 빠진 눈빛으로 집 안 곳곳을 활보하는 등 두근거리는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고.

외국 감성이 물씬한 집안 내부에 감탄하던 헨리는 뷰가 훌륭한 화장실을 체험 후 “영감도 받을 수 있겠다”라고 이색 소감을 밝혀 웃음을 유발한다.

눈을 뗄 수 없는 '드림 하우스'에 헨리는 영감이 떠오른 듯 “She has 나래바”라는 말과 함께 박나래를 언급, 나래바를 능가하는 ‘헨리 라운지’에 대한 야심을 적극적으로 드러낸다고. 또한 “저도 충분히 만들 수 있다고 생각해요”라고 말하는 등 남다른 ‘근자감’으로 팬들의 기대를 치솟게 할 예정이다.

헨리를 심쿵시킨 하우스는 물론, ‘나래바’에 도전장을 던진 그의 강한 포부는 21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에서 확인 할 수 있다.

YTN Star 최보란 기자 (ran613@ytnplus.co.kr)
[사진제공 = MBC]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