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관영 전북지사 호소문..."환자들에게 의사 손길 절실"

김관영 전북지사 호소문..."환자들에게 의사 손길 절실"

2024.02.27. 오전 06:27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의대 정원 확대에 반대하는 전공들의 집단 이탈 사태가 길어지는 데 대해 김관영 전북특별자치도지사가 "환자들에게는 의료인들의 손길이 절실하다"며 호소문을 발표했습니다.

김관영 지사는 호소문에서, "필수 의료의 위기를 극복하고 더 든든한 의료 체계를 만들기 위한 산고의 과정을 거치고 있다고 본다"며 "의료인을 믿고 도움을 요청하는 전북도민들을 외면하지 말아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이어 "어떠한 상황에서도 환자를 최우선으로 생각하면서 지역의료의 파수꾼이 돼준 의료인에 대한 신뢰는 변함없다"며 "대화와 소통으로 문제를 해결하리라 기대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YTN 오점곤 (ohjumgon@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