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홧김에' 15층에서 6개월 된 딸 던져...친모 현행범 체포

'홧김에' 15층에서 6개월 된 딸 던져...친모 현행범 체포

2023.12.03. 오후 4:51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아파트 15층에서 생후 6개월 여아 던져 사망
부부싸움 뒤 ’홧김에’ 범행…친부가 경찰 신고
AD
[앵커]
태어난 지 6개월밖에 안 된 여자 아기가 아파트 15층 높이에서 던져져 숨졌습니다.

아기 엄마가 부부싸움 뒤 홧김에 저지른 일이었습니다.

나현호 기자입니다.

[기자]
이른 아침, 아파트 건물 앞 화단에서 영아가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생후 6개월밖에 안 된 여자 아기였습니다.

[아파트 경비원 : 보자기 덮어놓고 울타리를 쳐놔서 우리가 오려고 하니까 경찰이 못 오게 하더라고요. 접근하지 말라고….]

이런 끔찍한 일을 저지른 건 다름 아닌 아기의 엄마였습니다.

부부싸움 뒤 남편이 집 밖으로 나가자 분을 참지 못하고 아기를 15층 창문 밖으로 던졌습니다.

당시 아기 엄마는 술에 취한 상태였습니다.

뒤늦게 집에 온 남편이 이런 상황을 파악하고 경찰에 신고했습니다.

[경찰 관계자 : (친모가) 아기 던진다, 던진다, 막 그랬다는 거예요. 전화로…. 그래서 깜짝 놀라고 이제 막 올라가서 보니까 진짜로 창문이 열려 있고 아기가 없어서 보니까 밖에 떨어져 있다는 거예요.]

경찰은 살인 혐의로 아기 엄마인 25살 A 씨를 현행범 체포했습니다.

또 아동사건은 지방경찰청이 수사한다는 지침에 따라 사건을 광주경찰청으로 보냈습니다.

YTN 나현호입니다.


촬영기자 : 김경록


YTN 나현호 (nhh7@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당.점.사 - 당신의 점심을 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