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한수원 "경주 지진에 월성 원전 등 안전 이상 없어"

실시간 주요뉴스

한수원 "경주 지진에 월성 원전 등 안전 이상 없어"
한국수력원자력은 오늘 새벽 경북 경주에서 발생한 규모 4.0 지진과 관련해 원전 가동에는 지장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한수원은 "전국의 가동 원전은 지진으로 인한 영향 없이 모두 안전운전 중이다"라고 설명했습니다.

원자력안전위원회도 이날 지진과 관련해 오전 7시 기준 국내 모든 원자력시설 안전성에는 이상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현재 경주 월성원자력본부는 지진에 따른 영향이 없어 가동 중인 발전소를 정상 운전하고 있습니다.

월성 1, 2, 3 발전소에서는 지진계측값이 최대 0.0421로 나타났습니다.

이는 내진설계 값인 0.2에 못 미치는 값이며, 긴급 점검에서도 특이사항은 없는 것을 확인했다고 원안위는 설명했습니다.

오전 4시 55분 경주시 동남동쪽 19㎞ 지점에서 일어난 지진의 진앙은 월성원자력본부와 약 10.1㎞ 떨어져 있습니다.

경주 방폐장 역시 지진계측값이 0.0716으로 안전 관련 특이사항은 확인되지 않았습니다.

원안위는 "지진으로 인한 원자력시설의 안전성을 면밀히 점검하고, 향후 여진 발생에 대비해 지속적으로 안전성을 확인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YTN 황보선 (bosun@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