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속보] 강원 양양 낙뢰사고 심정지 회복 30대 남성 끝내 숨져

실시간 주요뉴스

어제 오후 발생한 강원 양양 낙뢰사고와 관련해 심정지 상태에서 회복한 30대 남성 끝내 숨졌습니다.

어제(10일) 오후 5시 반쯤 강원 양양군 강현면 진전리 설악 해변에서 낙뢰 사고로 6명이 다쳤습니다.

이 가운데 심정지 상태에 빠졌다가 맥박과 호흡이 돌아온 것으로 알려진 36살 조 모 씨가 오늘(11일) 새벽 4시 10분쯤 끝내 숨졌습니다.

43살 노 모 씨 등 나머지 5명은 현재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소방당국은 해변에서 서핑하던 사람들이 낙뢰에 맞아 다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YTN 홍성욱 (hsw0504@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