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해악 끼치는 천방지축 방치하면 기강 무너져"

홍준표 "해악 끼치는 천방지축 방치하면 기강 무너져"

2023.03.29. 오후 11:19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국민의힘 김재원 최고위원의 발언이 잇따라 논란을 일으키는 가운데 홍준표 대구시장이 국민의힘 지도부에 강한 조치를 요구했습니다.

홍 시장은 오늘(29일) SNS에 당에 해악이나 끼치는 천방지축 행동을 방치하면 당 기강은 무너지고 지지율은 더욱더 폭락하게 된다고 지적했습니다.

이어 대표가 카리스마가 없고 미지근한 자세로 좋은 게 좋다는 식으로 당을 운영하면 당은 힘든 시간을 보내게 된다며 김기현 국민의힘 대표도 겨냥했습니다.

홍 시장은 어제도 SNS에 '한두 번 하는 실언도 아니고 실언이 일상화된 사람인데 그냥 제명하자'라고 썼습니다.

앞서 김 최고위원은 지난 12일 전광훈 목사 예배에 참석해 5·18 정신을 헌법에 수록할 수 없다고 말한 데 이어 지난 25일 미국 강연에서 전 목사가 우파 진영을 전부 천하 통일했다고 언급해 논란을 일으켰습니다.


YTN 이윤재 (lyj1025@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당.점.사 - 당신의 점심을 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