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지검, 30만 명분 마약 밀수 17명 구속기소

청주지검, 30만 명분 마약 밀수 17명 구속기소

2023.03.29. 오후 1:20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검찰이 30만 명분의 마약을 밀수한 17명을 기소해 재판에 넘겼습니다.

청주지방검찰청은 지난 2022년 2월부터 1년간 국제우편을 이용해 태국과 라오스, 벨기에 등에서 필로폰 6.2㎏ 등 30만 명이 동시 투약할 수 있는 마약류를 밀수하려 한 30대 태국인 등 17명을 구속기소 했습니다.

검찰 조사 결과 산업단지 등에서 일하는 외국인 근로자들이 급여보다 많은 이익을 얻기 위해 마약 밀수·운반에 가담하는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이들은 차 봉지나 보습제 등으로 위장해 국제우편을 이용해 마약을 들여온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이들 가운데 외국인 2명은 지난해 2월 8억 원 상당의 필로폰 3.2㎏을 국제우편물로 들여와 유통하려 한 혐의로 기소돼 징역 10년과 징역 7년을 각각 선고받았습니다.



YTN 이성우 (gentlelee@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YTN 프로그램 개편 기념 특별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