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여수 앞바다에 기름 유출...8시간 동안 긴급 방제작업

실시간 주요뉴스

여수 앞바다에 기름 유출...8시간 동안 긴급 방제작업
전남 여수 앞바다에서 중질성 폐유로 추정되는 기름이 유출돼 8시간 동안 긴급 방제작업이 벌어졌습니다.

오늘(3일) 오전 9시쯤 여수시 장군도와 여수해양조선소 사이 해상에서 검은색 기름띠가 보인다는 목격자 신고가 접수됐습니다.

해경은 현장에서 검은 유막이 5∼6㎞에 걸쳐 넓게 분포된 것을 확인하고 긴급 방제에 나섰습니다.

방제정과 경비함정 등 15척, 항공기 1대, 유관기관 선박 5척, 민간방제선 10척이 흡착포와 소화포로 방제작업을 벌였습니다.

조류를 타고 기름띠가 빠르게 퍼지는 가운데 방제작업은 약 8시간이 지난 오후 4시 50분쯤 마무리됐습니다.

해양 오염으로 인한 직접 피해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습니다.

해경은 대형 선박 등에서 사용하는 중질성 폐유가 유출된 것으로 추정하고 정확한 오염 원인을 조사 중입니다.





YTN 김태현 (kimth@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