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소방 설비 정상 작동했나?...중대재해 여부 조사

실시간 주요뉴스

[앵커]
불이 난 아웃렛은 최근 진행된 소방점검에서 지적사항이 20건 넘게 나왔던 거로 확인됐습니다.

소방당국은 스프링클러 같은 안전장치가 제대로 작동했는지 확인이 필요하다고 밝혔습니다.

이문석 기자입니다.

[기자]
현대프리미엄아울렛 대전점은 지난 6월 소방점검을 받았습니다.

점검 과정에 미흡한 부분이 다수 발견돼 모두 24개 지적사항이 나온 거로 확인됐습니다.

여기에는 화재 경보 소리가 작다거나 유도등 일부가 켜지지 않는 등의 문제가 포함됐습니다.

지적사항이 나오면 한 달 안에 모두 고쳐서 그 결과를 소방당국에 제출해야 합니다.

현대아울렛 측은 24개 지적사항에 대해 조치를 모두 완료했다고 밝혔습니다.

[김윤형 / 현대프리미엄아울렛 대전점 점장 : 저희는 한 달 이내에 완료 조치에 대한 결과를 소방서에 제출하기로 되어 있기 때문에 전부에 대한 부분들을 조치를 완료하여 제출을 하였습니다.]

하지만 불이 빠르게 번져 큰 인명피해로 이어지면서 소방 장비들이 제대로 작동했는지 의문이 이는 상황입니다.

업체 관계자는 스프링클러나 방연 장치가 제대로 작동한 거로 보인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소방당국은 장비들이 제대로 작동했는지 확인이 필요하다며 신중한 입장을 냈습니다.

[이승한 / 대전 유성소방서 현장대응2단장 : 그거(스프링클러)는 화재가 완진되면 정확하게 조사해봐야 할 사안이 될 것 같습니다. 단정 짓기 어렵습니다, 지금까지는….]

고용노동부는 3명의 조사관을 파견해 업체가 중대재해처벌법을 위반했는지 따져보고 있습니다.

이를 의식했는지 현대백화점 측은 그룹 총수가 직접 화재현장에 달려와 사과문을 발표하고 무거운 책임을 통감한다고 말했습니다.

[정지선 / 현대백화점그룹 회장 : 향후 관계 당국의 조사에 성실히 임할 것이며 어떠한 책임도 회피하지 않겠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업체 측 설명대로 소방 안전 설비들이 제대로 작동했는지 합동감식을 통해 직접 확인할 계획입니다.

YTN 이문석입니다.




YTN 이문석 (mslee2@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