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엠넷 고등래퍼 출신 최하민, 아동 추행 혐의 '징역형'

실시간 주요뉴스

엠넷 고등래퍼 출신 최하민, 아동 추행 혐의 '징역형'
힙합 오디션 프로그램인 엠넷 '고등래퍼' 준우승자 최하민 씨가 아동 추행 혐의로 징역형을 선고받았습니다.

전주지법은 성폭력처벌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최 씨에게 징역 1년 6개월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했습니다.

재판부는 피고인은 가족과 함께 길을 걷던 아동의 신체 일부를 만져 죄질이 좋지 않다면서도 감정 조절을 못 하는 양극성 정동장애 상태에서 우발적으로 범행에 이른 것으로 보이는 점 등을 참작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최 씨는 지난해 부산시 해운대 인근에서 9살 A 군의 신체 일부를 만진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YTN 김민성 (kimms0708@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