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헤어진 여자친구 살해범 신상 공개...27살 조현진

실시간 주요뉴스

[앵커]
충남 천안에서 전 여자친구를 흉기로 살해한 혐의로 구속된 피의자의 신상이 공개됐습니다.

만 27살 조현진으로 경찰 신상공개 위원회는 범행이 잔인하고 공공의 이익을 위해 신상공개가 필요하다고 판단했습니다.

이상곤 기자입니다.

[기자]
충남 천안에서 이별을 통보한 20대 여성을 흉기로 살해한 피의자의 신상 정보가 공개됐습니다.

27살 남성 조현진입니다.

충남경찰청은 신상정보공개 심의위원회를 열고 조 씨의 신상 공개를 결정했습니다.

[노세호 / 충남경찰청 강력계장 : 범행이 잔인하고 중대한 피해가 발생 되었으며, 충분한 증거도 확보되었습니다. 아울러 교제범죄에 대한 예방 등 공공의 이익을 위하여 피해자의 신상을 공개하기로 결정하였습니다.]

다만 경찰은 신상 공개로 인한 피의자 가족에 대한 2차 피해를 방지하기 위해 피해방지팀을 운영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조 씨는 지난 12일 밤 충남 천안의 한 다세대주택에서 전 여자친구를 흉기로 찌른 뒤 달아났습니다.

피해자는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고, 조 씨는 범행 4시간 만에 1km 정도 떨어진 오피스텔에서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범행 당시 집 안에는 피해자 어머니도 있었는데, 단둘이 이야기하도록 시간을 달라며 피해자를 화장실로 유인해 흉기를 휘둘렀습니다.

경찰 조사에서 조 씨는 헤어진 여자친구에게 다시 만날 것을 요구하다가 우발적으로 범행을 저질렀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조 씨의 실제 모습은 사건이 검찰로 넘어가는 오는 21일 공개될 예정입니다.

YTN 이상곤입니다.



YTN 이상곤 (sklee1@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