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대형마트 주차장 벽 뚫고 택시 추락...8명 사상

실시간 주요뉴스

대형마트 5층 주차장에서 택시가 벽 뚫고 떨어져
추락한 70대 택시 기사 숨져…운전자 등 7명 부상
주차장에서 외벽 향해 돌진…경찰 수사 착수
[앵커]
대형마트 주차장에서 택시가 벽을 뚫고 20m 아래 도로로 추락하는 사고가 났습니다.

70대 택시기사가 숨지고, 아래에 있던 다른 운전자들도 다쳤는데, 경찰은 차량 결함에 따른 급발진과 운전자 오작동 등 모든 가능성을 열어두고 수사에 나섰습니다.

차상은 기자입니다.

[기자]
부산 연산동의 한 사거리.

대형마트 중간쯤 높이에서 벽을 뚫고 차 한 대가 갑자기 튀어나옵니다.

건물 파편과 함께 20m 아래로 떨어진 차는 신호 대기 중이던 다른 차들을 그대로 덮칩니다.

[사고 목격 운전자 : (대형마트) 주차장에서 차가 확 튀어나와서 떨어졌어요. 반대편에 신호 정차 중인 차 쪽으로 덮쳤더라고요.]

대형마트 5층 주차장에서 70대 A 씨가 몰던 택시가 벽을 들이받고 추락하는 사고가 난 건 낮 12시 반쯤.

일대는 폭탄을 맞은 것처럼 아수라장으로 변했습니다.

[김민들레 / 사고 현장 인근 상인 : '펑'하면서 뭔가 무너지는 듯한 느낌이었거든요. 차 위로 큰 돌이 떨어져서 다리를 못 움직여서 실려 갔고, 아기는 얼굴에 파편이 튀어서 피가 나고 있었어요.]

이 사고로 추락한 택시기사 A 씨가 크게 다쳐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숨졌고, 떨어진 차와 파편에 맞은 다른 차량 운전자와 동승자, 보행자 등 7명이 다쳤습니다.

사고 현장입니다. 대형마트 벽에는 택시가 뚫고 나온 흔적이 그대로 남아 있습니다.

사고 차량은 주차장 아래층으로 내려가는 길목에서 벽을 향해 돌진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경찰은 사고 원인 수사에 착수했습니다.

차량 결함과 음주운전 등 모든 가능성을 열어두고 있습니다.

[강성구 / 부산 연제경찰서 경비교통과장 : 사고 차량 결함에 따른 급발진 사고인지, 운전자의 음주로 인한 사고인지, 단순 오작동으로 인한 사고인지가 핵심 수사 사안입니다.]

경찰은 국과수에 A 씨의 혈액 감정과 차량 감식을 의뢰하고, 결과에 따라 본격적인 조사에 나설 계획입니다.

YTN 차상은입니다.


YTN 차상은 (chase@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