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파트에 20m짜리 '대형 고드름'...3시간 걸린 제거 작전

아파트에 20m짜리 '대형 고드름'...3시간 걸린 제거 작전

2021.01.10. 오후 5:12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아파트 외벽 대형 고드름 생겨…동파된 수도 원인
길이 20m·지름 40cm…제거 작업에만 3시간 소요
AD
[앵커]
세종시 한 아파트에 대형 버스보다 긴 20m짜리 고드름이 열려 긴급 제거 작전이 진행됐습니다.

전북에서는 축구장 200개 면적에 달하는 감자밭이 냉해를 입었습니다.

김민성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굴절 사다리차에 탄 소방대원들이 아파트 베란다에 바짝 붙어 있습니다.

대형 버스보다도 긴 길이 20m짜리 고드름을 떼어내기 위해서입니다.

수도관이 동파한 세대에서 수돗물이 흘러 아래로 다섯 집 베란다에 걸친 얼음 기둥.

뿌리를 밀어 땅에 떨어뜨리기까지 꼬박 3시간이 걸렸습니다.

한파는 비닐하우스 속 땅밑까지 파고들었습니다.

성인 허벅지 높이까지 자랐던 감자가 풀썩 주저앉았습니다.

전북 김제와 부안에서만 축구장 약 194개 면적, 139ha가 냉해를 입었습니다.

겨울 감자는 열풍기가 돌아가는 비닐하우스에서 재배되는데요.

북극 한파에 줄기며 잎이 다 얼어버렸습니다.

전북 고창에서는 갑자기 떨어진 기온 탓에 숭어 37t이 폐사했습니다.

[숭어 양식장 관계자 : 1년 동안 기다려서 이제 출하하려고 딱 준비 중인데 다음 달에 판매하기로 했는데 이렇게 돼버려서….]

고창군은 출하를 앞두고 양식장 수위를 조절하는 과정에서 피해가 난 거로 보고 지원 방법을 찾고 있습니다.

YTN 김민성[kimms0708@ytn.co.kr]입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당.점.사 - 당신의 점심을 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