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코로나19 확진자 정보 유출한 청주시 공무원 선고유예

실시간 주요뉴스

전국

코로나19 확진자 정보 유출한 청주시 공무원 선고유예

2020년 11월 26일 16시 52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코로나19 확진자 정보 유출한 청주시 공무원 선고유예
코로나19 확진자의 개인정보를 무단 유출한 청주시 공무원에게 법원이 징역형의 선고를 유예했습니다.

청주지방법원은 공무상 비밀누설 혐의로 기소된 청주시청 소속 6급 공무원 A 씨에게 징역 4개월의 선고유예 처분을 내렸습니다.

재판부는 확진자 개인정보를 유출한 죄책이 가볍지 않지만 깊이 반성하고 피해자와 합의한 점 등을 고려했다고 밝혔습니다.

A 씨는 지난 2월 22일 청주지역 코로나19 확진자 관련 이름과 가족, 나이 등 개인정보가 담긴 문서를 외부로 유출한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이성우 [gentlelee@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