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신라 고분 위에 주차한 20대 신원 확인...경찰에 고발

실시간 주요뉴스

전국

신라 고분 위에 주차한 20대 신원 확인...경찰에 고발

2020년 11월 19일 10시 32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신라 고분 위에 주차한 20대 신원 확인...경찰에 고발
경북 경주시는 신라 고분 위에 차를 몰고 올라간 20대 남성 A 씨를 경찰에 고발했습니다.

A 씨는 지난 15일 낮 1시 반쯤 자신의 승용차를 몰고 경주시 황남동 쪽샘유적 79호분 정상에 올라간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높이가 3m 정도인 79호분 주변에는 보호 펜스가 설치돼 있었지만, A 씨는 빈틈으로 차를 몰고 올라간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A 씨는 '경주에 놀러 갔다가 작은 언덕이 보여서 무심코 올라갔다'며 '고분인 줄은 몰랐다'고 해명했습니다.

경주시는 인근 주민의 신고를 받고 차 번호를 조회해 사흘 만에 A 씨 신원을 확인했습니다.

경주시는 무단으로 고분에 올라가면 문화재보호법에 따라 2년 이하 징역이나 2천만 원 이하 벌금에 처할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허성준 [hsjk23@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