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반려동물문화센터 개관...'인간·동물 공존 문화' 조성

실시간 주요뉴스

전국

반려동물문화센터 개관...'인간·동물 공존 문화' 조성

2020년 09월 28일 00시 23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앵커]
반려동물과 함께 생활하는 가정에 관심을 끌 만한 소식입니다.

반려동물과 보호자가 함께 즐길 수 있는 문화센터가 울산에서 새롭게 문을 열었습니다.

김인철 기자입니다.

[기자]
보호자가 던진 원반을 잽싸게 물어 오는 반려견.

장애물을 피해 달리고, 터널을 지나는 것도 거침이 없습니다.

유기견이었지만, 지금의 보호자를 만나 반려 스포츠를 시범 보일 정도로 달라졌습니다,

[반려견 보호자 : 유기견을 데리고 훈련을 하고 있는데요, 여기 와보니 보기 힘든 훈련 장비도 많고, 공간도 넓어서 활동하기 좋습니다.]

만3천4백 ㎡ 부지에 조성된 반려동물문화센터는 이렇게 반려동물과 보호자가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공간이 있습니다.

센터에서는 사람과 어울려 생활할 때 꼭 필요한 예절교육도 진행합니다.

갑작스럽게 만난 반려견에 대처하는 방법, 반려동물의 문화도 시민들에게 교육합니다.

이곳은 반려견 체험관인데요, 여기서 인간과 반려견의 만남, 생활 등에 관한 역사를 체험할 수 있습니다.

이 센터는 울산에 개설될 고등학교 반려동물과의 실습장으로 활용됩니다.

개관에 맞춰 울산시는 반려견 스포츠와 용품 박람회를 여는 등 다양한 연계사업도 추진합니다.

[송철호 / 울산광역시장 : 자연과 생명을 지켜나가는 일환이며, 120만 울산 시민 모두의 정신적 복지를 증진하는 과정이 될 것입니다.]

지난해 울산에서만 버려진 유기견 3천 마리.

이 센터에서는 이런 유기견에게 새 보호자를 연결해주는 사업도 진행합니다.

YTN 김인철[kimic@ytn.co.kr]입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