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3,338명| 완치 12,065명| 사망 288명| 검사 누적 1,384,890명
이용수 할머니, 정의연·윤미향 의원 다시 '맹비난'
Posted : 2020-06-06 14:00

동영상시청 도움말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이용수 할머니는 오늘 대구 희움역사관에서 열린 대구·경북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추모제에 참가해 정의연과 더불어 민주당 윤미향 의원을 다시 강도 높게 비난했습니다.

이용수 할머니는 윤미향 의원에 대해서는 더 이상 할 말이 없고 죄를 지었으면 받아야 한다는 의견을 다시 밝힌 뒤, 30년 동안 진행해 온 수요집회 중단을 거듭 주장했습니다.

이 할머니는 특히 자신이 30년 동안 정대협 등에 이용당했다는 기존의 입장을 반영하듯, 추모제에 참가한 일부 시민모임 인사들을 악인이라 지칭하며 격앙된 감정을 드러내기도 했습니다.

이어 떳떳한 위안부 역사관을 만들어 자라나는 우리 후세들에게 올바른 교육을 하겠다는 기존입장을 확인했습니다.

채장수[jschae@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