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강원 강릉 300mm 폭우...저지대 주민 대피령
Posted : 2019-10-03 09:59
태풍 '미탁'이 동해로 빠져나가면서 300㎜ 넘는 폭우가 쏟아진 강원 강릉시 8개 지역 주민들에게 대피령이 내려졌습니다.

대피령이 내려진 곳은 강릉시 강남동과 강동면 사천면 등 8개 읍면동 저지대 지역으로 강릉시는 오전 8시를 기해 주민들에게 안전지대로 대피하라고 유도했습니다.

또 차량 운행은 자제할 것을 요청했습니다.

현재 강릉 지역은 남대천 수위가 올라 차량 수십 대가 침수됐으며, 강동면 군선천과 사천면 사천천의 범람이 우려되고 있습니다.

또 시내버스 운행 역시 전면 중단된 상태입니다.

지환[haji@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