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오일로 넘어뜨려 성폭행 시도...외국인 중형
Posted : 2017-05-15 16:28
오일로 넘어뜨려 성폭행 시도...외국인 중형
계획적으로 성폭행을 시도한 20대 외국인 강사에게 중형이 선고됐습니다.

대구고등법원은 성폭행 미수 등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캐나다 국적 외국어 강사 29살 A 씨의 항소심에서 1심과 같은 징역 5년을 선고했습니다.

A 씨는 지난해 9월 2일 새벽 2시 반쯤 대구의 한 원룸 현관에서 편의점에서 물건을 산 뒤 집으로 돌아가던 여성 25살 B 씨를 성폭행하려다 미수에 그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A 씨는 우연히 마주친 B 씨를 뒤따라가 집을 확인하고는 원룸 공동 현관에 오일을 뿌려 B 씨를 미끄러지게 한 뒤 성폭행을 시도하는 등 범행을 치밀하게 준비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허성준 [hsjk23@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
확진 31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