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대부분 가을비...비 그친 뒤 찬바람 불며 쌀쌀해요

[날씨] 대부분 가을비...비 그친 뒤 찬바람 불며 쌀쌀해요

2023.09.30. 오전 08:03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앵커]
연휴 셋째 날인 오늘 대부분 지방에 가을비가 오겠습니다.

양은 적겠지만, 비가 그친뒤 찬 바람이 불며 쌀쌀해진다는 예보입니다.

자세한 날씨 기상팀 유다현 캐스터와 알아보겠습니다. 안녕하세요.

지금 서울은 비가 안 오는데, 비가 내리는 곳이 어딘가요?

[캐스터]
네, 오늘 나가실 때 우산 챙기시는 게 좋겠습니다.

지금 수도권과 강원도는 비가 내리지 않지만, 충청과 남부를 중심으로 약하게 비가 오고 있는데요.

비가 얼마나 올지, 그래픽으로 살펴볼게요.

대부분 지방에 5에서 20밀리미터, 서울과 경기 남부는 5밀리미터 안팎으로 매우 적겠고요.

내리는 시간도 짧습니다.

충청과 남부 지방은 오전까지, 수도권과 제주도는 오후까지 비가 오락가락 할 것으로 보입니다.

비의 양이 적어도 길이 미끄러운 곳이 많으니까요.

차 간 간격 넉넉히 두시고 빗길 안전운전 해주시기 바랍니다.

오늘 대기 질은 '보통'입니다.

하지만 인천과 경기 남부, 충남은 오후에 일시적으로 공기가 탁해질 것으로 보입니다.

바람이 강한 곳도 있습니다.

오늘 수도권과 강원, 전남 해안, 제주도는 간판이 떨어질 정도의 돌풍이 불겠습니다.

시설물 사고 없도록 유의해 주시기 바랍니다.

[앵커]
어제는 늦더위가 이어졌는데, 오늘은 어떨까요?

[캐스터]
네, 오늘 아침은 선선했습니다.

오늘 서울 아침 기온 18.6도로 어제와 비슷했는데요.

하지만 낮에는 비가 내리면서 어제보다 기온이 낮아집니다.

오늘 서울 낮 기온 23도로 어제보다 4도가량 낮겠고요.

광주와 부산도 24도로 선선하겠습니다.

반면 비가 거의 그친 영동 지방은 강릉 27도로 늦더위가 예상됩니다.

[앵커]
오늘 비가 내리면 늦더위는 사라질까요?

[캐스터]
네, 내일부터는 너무 가벼운 옷차림은 피하시는 게 좋겠습니다.

오늘 비가 내린 뒤 오후부터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내려오기 때문인데요.

낮엔 그래도 선선하겠지만, 아침 기온이 크게 내려갑니다.

그래픽으로 한 번 살펴볼까요?

내일은 서울 아침 기온이 13도로 오늘보다 무려 4도가량 낮아져 쌀쌀해지겠습니다

대체공휴일인 월요일엔 12도까지 내려가겠고요.

연휴 마지막 날인 개천절에도 15도에 머물며 쌀쌀하겠습니다.

[앵커]
마지막으로 일상으로 복귀하는 다음 주 중반부터는 날씨가 어떨까요?

[캐스터]
네, 일상으로 돌아가는 다음 주 중반 날씨도 궁금하실 텐데요.

이제 가을이 점점 더 무르익겠습니다.

자세한 다음 주 날씨 전망, 살펴볼까요?

보통 이맘때 서울 아침기온이 13도, 낮 기온, 22도인데요.

일상으로 돌아가는 수요일부터는 아침엔 쌀쌀하고 낮에는 선선한 일교차 큰 날씨가 이어지겠습니다.

비 소식은 없고요.

청명한 가을 날씨가 이어질 전망입니다.

아침 기온이 많이 내려가면서 감기 걸리기 쉽습니다.

건강도 잘 챙기는 명절 연휴 보내시기 바랍니다!

[앵커]
지금까지 기상팀 유다현 캐스터와 날씨 전망 알아봤습니다.


YTN 유다현 (dianayoo@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