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날씨] 충청 이남 '폭염특보', 대구 34℃...오후 곳곳 소나기

실시간 주요뉴스

어제 중부 지방에는 호우가 쏟아지며 곳곳으로 비 피해가 발생했습니다.

지금은 언제 그랬냐는 듯 구름 사이로 맑은 하늘이 드러나고 있는데요.

낮부터는 다시 30도를 웃도는 무더위가 기승을 부리겠습니다.

오늘 서울 낮 기온 32도, 대구는 34도까지 치솟겠고요.

조금 전 대구와 경북 경산에는 '폭염경보'가, 그 밖의 영남과 전남, 충북 곳곳으로는 '폭염주의보'가 내려졌습니다,

옷차림 시원하게 하시는 등 더위 대비 잘 해주시기 바랍니다.

현재 장마전선이 남하하며 내륙의 비는 모두 그쳤습니다.

제주도에만 내일 밤까지 비가 오락가락 이어지겠고요.

내륙은 대기가 불안정해 오후부터 소나기 구름이 만들어지겠습니다.

경기 동부와 강원, 충북 북부와 경북 북부에는 5~20mm의 소나기가 지나겠습니다.

비가 내리며 비교적 선선했던 어제와 달리 오늘부터는 다시 날이 더워집니다.

서울 낮 기온 32도, 광주와 대전 31도, 대구 34도까지 오르며 어제보다 3~7도가량 높겠습니다.

당분간 무더운 날씨가 이어지겠고, 내륙 곳곳으로 대기 불안정으로 인한 소나기가 자주 내릴 전망입니다.

오늘부터 동해안에는 너울성 파도가 높게 일겠습니다.

해안가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YTN 홍나실입니다.



YTN 홍나실 (hongns2230@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