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날씨] 전국 대부분 폭염특보...저녁까지 내륙 소나기

실시간 주요뉴스

주말인 오늘 장마가 쉬어가는 사이 무더위가 절정에 달했습니다.

서울 등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특보가 내려졌는데요.

오늘 대구의 낮 기온 37도 가까이 올랐고, 서울은 33.8도로 올여름 최고 기온을 기록했습니다.

내일도 대구 35도, 서울 33도로 오늘만큼 덥겠습니다.

기온이 크게 오르면서 오늘 저녁까지 내륙 곳곳에는 5~40mm의 요란한 소나기가 지나겠습니다.

한편 제4호 태풍 '에어리'가 북상하고 있습니다.

태풍은 다음 주초 제주 남동쪽 해상까지 북상한 뒤, 이후 대한해협을 통과할 것으로 보이는데요.

태풍의 앞자리에서 비구름이 만들어지면서 내일 남해안과 제주도는 비가 내리겠습니다.

비의 양은 제주도 10~40m, 남해안 5~20mm가 되겠습니다.

비와 함께 제주도와 남해안은 너울성 파도가 높게 일겠습니다.

내륙은 구름만 많은 날씨가 이어지겠고, 오후부터 저녁 사이 경기와 강원, 충청 이남에는 소나기가 지나겠습니다.

밤사이에도 열기는 식지 않겠습니다.

강릉 26도, 포항 25도로 동해안 지방은 열대야가 나타나겠고요.

낮 기온 서울 33도, 강릉 33도, 대구와 대전 35도로 오늘만큼 덥겠습니다.

다음 주는 전국이 장마의 영향권에서 들겠고, 장맛비는 금요일까지 길게 이어지겠습니다.

날씨 정보였습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