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날씨] 전국 흐리고 산발적 비...더위 주춤, 서울 23℃

실시간 주요뉴스

오늘 출근길에는 작은 우산 하나 챙겨 나오셔야겠습니다.

현재 내륙 곳곳으로 산발적인 비가 이어지고 있는데요,

낮 동안 중부 지방의 비는 잠시 소강상태를 보이는 곳이 많겠지만, 내일 새벽까지 오락가락 이어질 것으로 보입니다.

비가 내리면서 더위도 잠시 주춤하겠습니다.

오늘 서울 낮 기온은 23도로 어제보다 4도가량 낮아 선선하겠습니다.

누리호 이송일인 오늘, 고흥 나로 우주센터의 날씨는 대체로 흐린 것으로 예보돼 있습니다.

바람도 초속 1~4m로 어제보다 약하겠습니다.

발사가 이뤄지는 내일은 점차 맑은 날씨를 되찾겠고, 바람도 많이 강하지 않겠습니다.

오늘은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내륙에는 비가 제주도에는 소나기가 내리겠습니다.

비나 소나기의 양은 5~40mm로 예상되고요,

곳곳으로 돌풍과 벼락, 우박을 동반하며 요란하게 내리겠습니다.

현재 기온 살펴보면, 서울 15도, 대구 16.4도로 대부분 15도 안팎을 보이고 있습니다.

낮 기온은 서울 23도로 수도권은 어제보다 낮아지겠고요,

다른 지역은 대전과 광주 25도로 어제보다는 높겠지만, 여전히 예년보다 선선하겠습니다.

내일은 강원과 충북, 경북 지역에 요란한 소나기 소식이 있고요,

기온은 점차 올라 주말부터 다시 30도 안팎의 더위가 찾아오겠습니다.

오늘 동해안에는 너울성 파도가 높게 일겠고, 바람도 강하게 불겠습니다.

해안가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YTN 홍나실입니다.




YTN 홍나실 (hongns2230@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