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날씨] 확 풀린 날씨...서쪽 미세먼지 기승

실시간 주요뉴스

[앵커]
날씨가 확 풀렸습니다.

휴일인 내일은 오늘보다 기온이 더 올라 포근하겠습니다.

다만 수도권 등 서쪽 지방은 여전히 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리겠는데요,

야외에 나가 있는 기상캐스터 연결해 날씨 알아보겠습니다. 박현실 캐스터!

오늘 서울 기온이 많이 올랐죠?

[캐스터]
네, 현재 서울의 기온은 어제보다 높은 영상 6.7도까지 올랐습니다.

아침에 영하권 추위가 이어진 것도 잠시, 낮 동안 추위가 많이 풀렸는데요,

다만 시야가 무척 뿌옇습니다.

현재 서울의 초미세먼지 농도 '나쁨' 수준을 보이고 있으니까요,

외출하신다면 꼭 차단율이 높은 미세먼지용 마스크를 착용하시기 바랍니다.

그 밖의 지역 미세먼지 상황 보겠습니다.

현재 대기 정체로 수도권과 충남의 초미세먼지 농도가 '나쁨' 수준 보이고 있는데요,

내일도 여전히 서쪽 지방의 공기가 탁하겠습니다.

불필요한 야외 활동은 자제하고, 실내 환기를 하실 때도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오늘 밤부터 경기 남부와 영서 남부, 충청과 제주도는 빗방울이 떨어지거나 눈이 날리겠습니다.

그리고 내일도 눈비 소식이 들어있는데요,

내일 제주도는 새벽부터 5~20mm의 비가 오겠고,

모레까지 영동 지방은 최고 7cm의 많은 눈이 내려 쌓이겠습니다.

내일 아침 크게 춥지 않겠습니다.

서울 -2도, 대전 0도, 광주 4도가 예상됩니다.

낮 기온은 서울 7도, 광주와 대구 12도까지 오르며 계절의 시계가 한 달가량을 앞서가겠습니다.

하지만 일교차가 10도 안팎으로 크게 벌어지는 만큼, 체온 조절 잘해주시기 바랍니다.

다음 주 뚜렷한 눈비 소식은 없겠고,

한파 수준의 추위 없이 이맘때 겨울 날씨가 이어질 전망입니다.

지금까지 YTN 박현실입니다.



YTN 박현실 (gustlf1992@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