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날씨] 출근길, 칼바람에 강추위...낮에도 체감 영하권

실시간 주요뉴스

[앵커]
오늘 출근길은 두툼한 옷으로 따뜻하게 하고 나서셔야겠습니다.

바람이 강하게 불며 영하권 추위가 이어지고 있는데요,

한낮에도 체감 온도가 영하권에 머물며 종일 쌀쌀하다고 합니다.

자세한 날씨 알아보겠습니다. 최현미 캐스터!

바람이 꽤 강하게 불고 있는데, 기온도 크게 떨어졌다고요?

[캐스터]
네, 찬바람이 강하게 불며 옷깃을 파고 들고 있습니다.

오늘 아침, 중부와 남부 일부 내륙에서 영하권을 보이며, 현재 한파 특보가 내려진 설악산의 기온은 영하 15.3도까지 곤두박질했고, 파주 영하 -3.1도, 서울은 영하 2.7도까지 떨어졌는데요,

체감 추위는 이보다 5~6도가량 더 낮게 느껴지고 있습니다.

오늘 나오실 때는 보온에 각별히 신경 써주시기 바랍니다.

낮 기온도 어제보다 3~7도가량 내려가며 종일 공기가 차갑겠습니다.

서울 2도, 대전 4도, 대구 5도에 머물겠습니다.

오늘 대부분 지역의 하늘은 맑게 드러나겠지만, 충청과 호남 지방은 서해상에서 지속적으로 눈비구름이 유입되고 있습니다.

오늘 오후까지 약한 비와 함께 제주 산간에는 최고 3cm의 눈이 쌓이겠습니다.

내일은 서울 아침 기온이 영하 4도로 오늘보다 더 춥겠고요,

휴일까지 영하권 추위가 이어지다가 다음 주에는 영상권을 회복하겠습니다.

지금까지 날씨 정보였습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