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날씨] 추위 누그러져...중서부 곳곳 초미세먼지↑

실시간 주요뉴스

[앵커]
추위가 누그러지고 예년보다 온화한 날씨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다만, 일부 중서부 지역은 초미세먼지 농도가 높게 나타나고 있어 주의가 필요합니다.

자세한 날씨 알아보겠습니다. 권혜인 캐스터!

오늘 아침 영하권이어서 추웠는데, 지금은 기온이 많이 누그러졌네요?

[캐스터]
네, 맞습니다.

오늘 아침 서울 기온이 영하 0.8도까지 떨어지며, 어제와 비슷해 무척 추웠습니다.

지금은 따사로운 가을볕 아래 기온이 쑥쑥 오르고 있는 모습인데요, 현재 서울 기온 10.5도로 아침과 비교해 기온이 10도 이상 올라 온화합니다.

다만 추위가 누그러지니 다시 미세먼지가 기승입니다.

대기가 정체되며 인천과 경기, 충청 지역의 초미세먼지 농도가 '나쁨' 수준입니다.

내일도 수도권과 충청, 대구는 초미세먼지 농도가 '나쁨' 수준을 오르내리겠습니다.

나가실 때는 침방울 차단 마스크가 아닌, KF 80 이상 보건용 마스크를 착용하시기 바랍니다.

내일 아침 출근길도 큰 추위는 없겠습니다.

아침 기온은 서울 2도, 대전 1도, 광주 3도, 부산 7도로 오늘보다 2~3도가량 높겠습니다.

낮 기온은 서울 12도, 대전 14도, 광주 16도, 부산 17도로 오늘과 비슷하거나 조금 높겠습니다.

하지만 화요일 전국에 비나 눈이 내린 뒤에는 기온이 또다시 뚝 떨어지며 강추위가 찾아오겠습니다.

수요일 서울의 아침 기온이 영하 3도까지 떨어지겠고요, 찬 바람이 불며 체감 온도는 더욱 낮겠습니다.

영동과 영남 동해안에 건조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속초와 고성, 양양에는 건조 경보가 발효 중입니다.

건조한 날씨에 바람까지 강하게 불면서 작은 불씨가 큰불로 이어질 수 있으니까요, 산불 등 화재에 유의해 주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YTN 권혜인입니다.

YTN 권혜인 (hyein1012@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