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날씨] 절정기 접어든 남산 단풍...둘레길 걸어볼까

실시간 주요뉴스

[앵커]
절기 '입동'인 오늘 전국이 맑고 온화한 날씨를 보이겠습니다.

단풍이 절정기에 접어든 서울 남산에는 둘레길 걷기 행사가 열리고 있는데요,

기상캐스터 연결해 현장 분위기와 날씨까지 알아보겠습니다. 박현실 캐스터!

[캐스터]
네, 남산 둘레길에 나와 있습니다.

[앵커]
뒤로 단풍이 아주 곱게 물들었네요?

[캐스터]
이곳 남산은 온통 주변이 알록달록 가을 색으로 물들었습니다.

오늘 온화한 날씨가 이어지면서 단풍 즐기기에 더할 나위 없이 좋은데요,

서울 남산에서는 한 달간 제7회 '남산 둘레길 걷기' 행사가 열립니다.

단풍도 즐기고 가벼운 운동도 함께하면서 소중한 추억 남겨보시기 바랍니다.

'남산 둘레길 걷기 행사'는 비대면과 대면 프로그램으로 진행됩니다.

먼저 남산 둘레길 7.5km를 완주하는 '프리워킹' 비대면 프로그램이 있고요,

대면 프로그램으로는 공원 해설사와 함께하는 숲길·생태 투어, 요가와 러닝 등 원데이 클래스가 있습니다.

대면 프로그램은 안전을 위해 소규모로 진행되고, 백신 접종 완료자에 한해 사전 예약 후 참여하실 수 있으니까요, 이점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오늘은 따뜻한 날씨가 이어지며 30년 만에 가장 따뜻한 입동이 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서울 21도, 전주와 광주 22도, 제주 23도까지 오르겠습니다.

하지만 내일부터는 날씨가 급변하겠는데요.

전국에 강풍을 동반한 요란한 비가 내리겠고요.

내일 서울의 낮 기온은 12도, 모레는 한자릿수까지 떨어지며 급격히 추워질 전망입니다.

슬슬 겨울 외투를 준비해야 할 때가 왔습니다.

가을이 다 가기 전에 둘레길 주변을 걸으면서 남은 가을을 만끽해보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YTN 박현실입니다.

YTN 박현실 (gustlf1992@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