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날씨] 내일 무더위 계속...곳곳 소나기

실시간 주요뉴스

서울에 나흘 만에 다시 폭염경보가 내려진 가운데, 한낮 기온이 33.2도를 보이며 무척 후텁지근했습니다.

경산 하양읍의 기온은 무려 37.8도까지 오르며 사람 체온을 웃돌았는데요, 내일은 오늘보다 더위의 기세가 한층 더 강해지겠습니다.

우선 밤사이 서울 최저 기온이 25도로 열대야가 이어지겠고요, 한낮 기온은 34도로 예상되는 가운데, 습도가 높아 체감 온도는 35도까지 오르겠습니다.

무더위 속에 전국 대부분 지역에 5~60mm의 소나기가 지나겠습니다.

그 밖의 지역 기온 35도 안팎을 보이며 무척 덥겠습니다.

모레까지 소나기 소식이 잦겠고요, 절기 입추인 주말에는 전국에 비가 내리겠습니다.

비가 내린 뒤 다음 주부터는 더위의 기세도 한풀 꺾일 전망입니다.

어제 홍콩 부근 해상에서 9호 태풍 '루핏'이 발생했습니다.

태풍은 다음 주 초, 일본 규슈 서쪽 해상까지 북상할 것으로 보이는데요, 태풍의 진로가 유동적인 만큼, 태풍 정보도 꼼꼼히 확인해주셔야겠습니다.

날씨정보였습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