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날씨] 전남 해안 호우경보...차츰 전국 비 확대

실시간 주요뉴스

[앵커]
오늘 아침, 전남 해안에 호우경보가 내려진 가운데 국지성 호우가 쏟아지고 있습니다.

비는 차츰 전국으로 확대하겠고, 곳곳에 호우가 집중될 것으로 보여 주의가 필요합니다.

자세한 날씨 알아보겠습니다. 박현실 캐스터!

현재 서울은 비가 오지 않는 것 같은데, 언제부터 비가 내리나요?

[캐스터]
현재 서울은 구름만 많은 가운데 후텁지근한데요.

오전 10시 안팎부터는 수도권 등 중부 지방에도 비가 내리기 시작하겠습니다.

출근길 우산 꼭 챙기시기 바랍니다.

비가 내려도 습도가 잔뜩 높아지면서 푹푹 찌는 무더위는 계속되겠는데요.

오늘 서울 낮 기온 30도까지 올라 어제보다 조금 더 높겠습니다.

밤사이 남해안을 중심으로 국지성 호우가 쏟아졌습니다.

오늘 0시부터 지금까지 보성과 완도에는 200mm에 가까운 많은 비가 내렸는데요.

지금도 호남과 영남 서부를 중심으로 비구름이 영향을 주고 있고요, 전남 해안에 호우경보가 내려진 가운데, 시간당 70mm의 강한 비가 쏟아지고 있습니다.

오전 중에 비구름은 수도권 등 중부 지방으로까지 확대하겠습니다.

특히 경기 남부와 충청, 호남에 시간당 50mm 이상의 국지성 호우가 쏟아지며 최대 100mm가 넘는 강우량을 기록하겠습니다.

계곡이나 하천이 갑자기 불어날 수 있으니까요, 안전사고와 시설물 관리에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잦은 비에도 체감온도가 33도를 웃돌며 당분간 '폭염특보'는 계속되겠습니다.

오늘 대구 34도, 광주 33도, 서울 30도까지 치솟겠습니다.

오늘 비가 내린 뒤, 밤사이 중부 지방은 또 한 번 요란한 소나기가 쏟아지겠고요, 주 후반에는 전국에 비가 내릴 전망입니다.

지금까지 YTN 박현실입니다.

YTN 박현실 (gustlf1992@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