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날씨] 어린이날·입하 맑고 큰 일교차, 오후 황사 영향

실시간 주요뉴스

기상센터

[날씨] 어린이날·입하 맑고 큰 일교차, 오후 황사 영향

2021년 05월 05일 12시 04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앵커]
어린이날이자 절기 입하인 오늘은 맑은 하늘 속에 일교차가 크겠습니다.

오후에는 황사가 유입될 것으로 보여 주의가 필요합니다.

자세한 날씨 알아봅니다. 박희원 캐스터!

어린이날을 맞아 나들이를 나온 시민들이 많군요?

[캐스터]
네, 화창하게 갠 하늘은 반갑지만 코로나 상황 때문에 야외 활동에 불편함이 따르고 있습니다.

이곳을 찾은 시민들도 방역 수칙에 따라 모두 마스크를 착용하고 나들이를 즐기는 모습인데요,

놀이공원 줄을 서거나 입장할 때도 거리 두기를 지키며 이동해야 하는 상황입니다.

코로나 19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와 5인 이상 사적 모임 금지 등의 조치는 이달 23일까지 실시됩니다.

가정의 달 5월을 맞아 소중한 가족들을 위해 방역에 동참해주시기 바랍니다.

오늘 아침에는 쌀쌀했지만 낮 동안에는 20도 안팎까지 기온이 오르겠습니다.

낮 기온이 서울 19도, 대전 20도, 대구 23도, 강릉 24도로 중서부는 서늘하겠고, 영동과 남부 지방은 따뜻하겠습니다.

오늘 오후부터는 황사의 영향을 받으며 공기가 탁해질 것으로 보여 주의가 필요합니다.

그제 내몽골에서 발원한 황사가 서풍을 타고 넘어오면서 전국에 영향을 주기 때문인데요,

오후부터는 전국의 미세먼지 농도가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까지 치솟겠습니다.

내일도 화창한 봄 날씨가 이어지지만, 금요일인 모레는 아침부터 낮 사이 전국에 다시 비가 오겠습니다.

이후 어버이날이자 주말엔 쾌청한 날씨가 이어질 전망입니다.

현재 강원 영동에는 강풍주의보가 발령 중입니다.

오늘 영동 지방에는 초속 10에서 25m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불 것으로 보이니까요, 강풍으로 인한 시설물 피해 없도록 유의해주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YTN 박희원입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