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날씨] 출근길 반짝 강추위...중부·경북 한파특보

실시간 주요뉴스

기상센터

[날씨] 출근길 반짝 강추위...중부·경북 한파특보

2021년 01월 19일 06시 18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앵커]
오늘 출근길은 영하 10도를 밑도는 반짝 한파가 찾아왔습니다.

추위는 내일 낮부터 누그러진다고 하는데요,

자세한 날씨 알아봅니다. 최현미 캐스터!

오늘 아침 추위는 어느 정도인가요?

[캐스터]
오늘 출근길은 어제와 비교하면 바람이 확연히 차가워졌습니다.

두꺼운 외투에 보온용품은 필수로 챙겨주셔야겠는데요,

현재 서울 기온은 영하 11.5도까지 뚝 떨어지면서 어제보다 8도가량 낮고요,

찬바람에 체감온도는 영하 15도 가까이 곤두박질했습니다.

오늘 한낮에도 종일 영하권에 머물며 추운 날씨가 이어지겠습니다.

잦은 기온 변화에 감기 걸리지 않도록 조심하셔야겠습니다.

현재 서울 등 중부와 경북 내륙을 중심으로 한파특보가 발효 중입니다.

강원도 홍천군 내면의 기온이 영하 22.9도로 전국에서 가장 낮고요,

대관령 영하 20.2도, 철원 영하 18도를 나타내고 있습니다.

오늘 전국에서 대체로 맑은 날씨가 이어지겠고, 먼지 걱정 없이 공기도 깨끗하겠습니다.

다만 낮 기온은 크게 오르지 못하고 중부 곳곳에서 영하권을 보이겠습니다.

서울 낮 기온은 영하 2도, 광주와 부산 5도, 대구 3도 등으로 어제보다 1~3도가량 낮겠습니다.

내일 낮부터 평년 기온을 회복하며 추위는 차츰 누그러지겠고요,

당분간 심한 추위는 없겠습니다.

목요일 오후에는 전국에 비가 내려 휴일까지 곳곳으로 비 소식이 잦을 전망입니다.

현재 동해안 지역을 중심으로 건주주의보가 계속되고 있습니다.

비가 내리기 전까지 화재 사고 발생하지 않도록 불씨 관리에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YTN 최현미입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