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날씨] 주말, 잿빛 하늘 계속...첫 비상저감조치 발령
Posted : 2020-01-03 22:00

동영상시청 도움말

[앵커]
겨울 한파가 주춤하자 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리고 있습니다.

주말에는 상황이 더 악화할 것으로 예상돼 첫 고농도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가 발령됐습니다.

김진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안개와 스모그가 뒤섞인 회색 장막이 시야를 답답하게 만듭니다.

공중에서 보면 파란 하늘 아래 도심을 감싼 먼지층이 뚜렷하게 구분됩니다.

한파가 주춤하자 미세먼지의 공습이 시작된 겁니다.

수도권에는 올해 첫 고농도 미세먼지 예비 저감조치가, 내륙 일부에는 초미세먼지특보가 내려졌습니다.

주말에는 상황이 더 악화할 것으로 보입니다.

수도권은 제외됐지만, 충청과 전북, 광주 지역에 올해 첫 고농도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가 발령됐습니다.

주말이라 차량 2부제는 해제되지만, 화력발전소와 미세먼지 다량 배출 사업장 관리가 강화됩니다.

고농도 미세먼지는 휴일까지 이어진 뒤 다음 주 초반에는 겨울비가 내리며 잠시 주춤하겠습니다.

[반기성 / 케이웨더 예보센터장 : 한기가 한반도 북쪽으로만 이동하면서 한파가 주춤하고 온화한 겨울 날씨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이달 중순 전반까지는 이 같은 기압 배치가 계속될 것으로 보여 추위 대신 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리는 날이 많겠습니다.]

유난히 온화하고 눈이 없는 겨울 날씨가 미세먼지의 공습이라는 불청객을 불러오고 있습니다.

YTN 김진두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
확진 29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