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컵 우승컵 든 메시 "대표팀 은퇴 안 한다"

월드컵 우승컵 든 메시 "대표팀 은퇴 안 한다"

2022.12.19. 오전 10:14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아르헨티나의 월드컵 우승을 이끈 리오넬 메시가 국가대표로 더 뛰겠다는 의지를 밝혔습니다.

메시는 카타르월드컵 결승전 뒤 아르헨티나 방송 인터뷰에서 평생 월드컵 우승 트로피를 원했다면서, 많은 고통을 겪었지만 해냈다고 말했습니다.

또 대표팀에서 은퇴하지 않고 세계 챔피언으로서 경기를 뛰는 경험을 이어나가고 싶다고도 덧붙였습니다.




YTN 이지은 (jelee@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유튜브 구독자 450만 달성 축하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