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FIFA 인판티노 회장 "북중미 월드컵, 16개 조 방식 재검토"

실시간 주요뉴스

동시에 열리는 조별리그 3차전…마지막까지 긴장
FIFA 인판티노 회장 "대회 성공적…재검토 필요"
다시 마스크 쓰고 등장한 손흥민…동료들과 훈련
EPL 4위 토트넘, 26일 브렌트포드전 출격
[앵커]
세계 축구팬을 열광시킨 카타르월드컵, 어느덧 막바지를 향해 가고 있는데요.

32개국이 아닌 48개국이 참가하는 다음 북중미 월드컵 운영 방식을 놓고 FIFA 인판티노 회장이 재검토가 필요하다고 밝혔습니다.

보도에 이지은 기자입니다.

[기자]
포르투갈전 승리 뒤 전 국민이 긴장 속에 지켜봤던 가나와 우루과이의 경기.

같은 조 4개 나라가 동시에 3차전을 치르고 1, 2위가 16강에 올라가는 방식은 마지막까지 손에 땀을 쥐게 했습니다.

그러나 참가국이 32개에서 48개로 늘어나는 북중미 월드컵은 상황이 다릅니다.

당초 FIFA는 한 조를 세 개 나라로 줄여 16개 조를 만들고 각 조 1, 2위로 32강을 치르는 계획을 세웠습니다.

그러나 인판티노 회장은 카타르월드컵이 성공적이었다고 평가하고 다음 대회 방식을 재검토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지아니 인판티노 / FIFA 회장 : 4개 팀 조별리그 방식은 마지막 경기의 마지막 순간까지 누가 올라갈지 알 수 없다는 점에서 놀라웠습니다. 다음 대회 방식에 대해 재검토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영국으로 돌아간 손흥민은 다시 마스크를 쓰고 훈련장에 나타났습니다.

토트넘은 손흥민이 눈 내린 런던 훈련장에서 동료들과 운동하는 모습을 공개했습니다.

현재 EPL 4위인 토트넘은 22일 프랑스 니스와 친선 경기를 한 뒤 26일 브렌트포드전으로 시즌을 다시 시작합니다.

YTN 이지은입니다.



YTN 이지은 (jelee@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