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일본, 승부차기 패배로 8강 무산...모리야스 '90도 인사'

실시간 주요뉴스

일본, 승부차기 패배로 8강 무산...모리야스 '90도 인사'
[앵커]
일본이 16강 크로아티아전에서 접전 끝에 승부차기에서 패했습니다.

모리야스 감독은 경기 뒤 팬들을 향해 90도 인사로 감사함을 전했습니다.

보도에 이지은 기자입니다.

[기자]
경기력은 막상막하였습니다.

일본은 러시아월드컵 준우승팀 크로아티아를 상대로 선제골을 뽑아내며 앞서갔습니다.

그러나 후반 페리시치의 헤더 동점골로 경기는 원점으로 돌아갔습니다.

연장전에서도 승부를 내지 못한 두 팀.

크로아티아 골키퍼 리바코비치는 승부차기 세 골을 막아내는 신들린 선방으로 팀의 8강행을 이끌었습니다.

[이고르 / 크로아티아 축구 팬 : 어려운 경기였습니다. 일본은 정말 빨랐고, 승부차기는 복권 같았습니다. 하지만 러시아월드컵 때처럼 우리가 이겼어요.]

[슌 하세가와 / 일본 축구 팬 : 결과는 어쩔 수 없지만, 이길 확률이 50%였다고 생각하니 정말 분합니다.]

아쉬운 패배 뒤 모리야스 감독은 경기 뒤 관중석으로 다가가 90도 인사를 하며 감사함을 전했습니다.

또 "선수들은 용감하게 싸웠다면서 승부차기 결과는 어쩔 수 없다"고도 말했습니다.

한국과 일본, 호주까지 처음으로 아시아에서 세 나라가 조별리그를 통과한 카타르월드컵.

매서웠던 '아시아 돌풍'은 아쉽게도 16강에서 멈추고 말았습니다.

YTN 이지은입니다.



YTN 이지은 (jelee@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