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벤투호 오늘 가나와 2차전 "김민재 출전은 오늘 결정"

실시간 주요뉴스

벤투 "우리답게 경기할 것…가나 스피드는 경계"
가나 수비 전형에 따라 맞대응할 것
벤투 "황희찬 선수는 가나전 출전 어려울 것"
[앵커]
월드컵 축구대표팀이 오늘 가나와 조별리그 2차전을 치릅니다.

수비의 핵 김민재 선수의 출전 여부는 오늘 결정됩니다.

카타르에서 김동민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벤투 감독은 우리답게 경기할 것이라고 밝히면서 가나의 스피드와 개인 기량은 경계했습니다.

또 가나가 3백으로 나올지 4백으로 나올지에 따라 우리의 대응 전술도 결정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가나는 스위스와의 평가전과 포르투갈전에서 3백과 4백, 5백을 자유롭게 사용했습니다.

우루과이전에서 결장했던 황희찬 선수는 가나전에서도 결장합니다.

종아리 부상으로 훈련에서 빠졌다가 경기 전날 훈련에 합류한 김민재 선수는 경기 당일 회복 여부에 따라 출전이 결정됩니다.

[파울루 벤투 / 월드컵 축구대표팀 감독 : 김민재는 내일 결정할 것입니다. 지금 회복 중이고, 내일 아침 상황을 보고 출전 여부를 결정할 것입니다.]

황인범 선수는 가나가 피지컬이 좋지만 우리는 조직력으로 상대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특히 우루과이전에서는 경기력으로 희망을 준 만큼 2차전에서는 승리로 기쁨을 주겠다며 자신감을 보였습니다.

[황인범 / 월드컵 축구대표팀 미드필더 : 상대 팀을 괴롭히기 위해 상대 팀이 잘하는 것을 막기 위해 어떤 것을 해야 하는지 잘 생각하고, 경기장에서 그것을 잘 표현한다면 저희가 승리할 가능성은 충분하다고 생각하고 있고, 첫 경기 때 국민들에게 경기력으로 희망을 줬다면 이번 경기에서는 결과로 행복감을 드리고 싶은 마음이 가장 큰 것 같습니다.]

사상 두 번째 원정 월드컵 16강의 꿈에 한 발 더 다가선 대표팀.

모든 준비를 마친 벤투호는 우리 시간으로 오늘 밤 10시 가나와 물러설 수 없는 한판 승부를 펼칩니다.

카타르 도하에서 YTN 김동민입니다.


YTN 김동민 (kdongmin@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