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프로농구 KCC, 허웅·이승현과 계약...5년·첫해 보수 총 7.5억 원

실시간 주요뉴스

프로농구 자유계약선수 최대어로 꼽힌 이승현과 허웅이 계약 기간 5년에 첫해 보수 총액 7억5천만 원에 전주 KCC 유니폼을 입었습니다.

프로농구 최고의 인기 스타인 허웅은 입단식에서 아버지인 허재 데이원자산운용 최고책임자의 입단 제안은 없었지만, 조언을 많이 받아 새로운 팀을 결정했다고 말했습니다.

고양 오리온 프랜차이즈 스타로 활약해 온 이승현은 KCC의 우승을 향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습니다.




YTN 신윤정 (yjshine@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