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4년 노력 결실 보자"...베이징 패럴림픽 선수단 출국

실시간 주요뉴스

베이징 동계패럴림픽에 참가하는 우리 선수단 본진이 오늘(25일) 결전지 중국으로 떠났습니다.

정진완 대한장애인체육회장은 서로 격려하고 힘을 주는 '원팀'으로 최고의 기량을 뽐내달라면서, 4년 노력의 결실을 보라고 응원했습니다.

다음 달 4일부터 열흘간 치러지는 패럴림픽에 우리나라는 여섯 개 종목에 선수단 82명을 파견해, 동메달 2개를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선수단 각오, 들어보시죠.

[백혜진 / 휠체어컬링 국가대표 : 공항에 도착하니까 (코로나19) 걱정이 설렘으로 변하는 것 같습니다. 저희 선수들 열심히 준비한 만큼 패럴림픽가서 집중하는 모습, 즐기는 모습 보이도록 하겠습니다. 휠체어 컬링도 많이 응원해주시고 열심히 준비한 국가대표 많이 응원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신의현 / 노르딕스키 국가대표(평창 금메달) : 4년 동안 열심히 준비했습니다. 국민 여러분이 많이 응원해주시면 좋은 결과 가지고 돌아오도록 하겠습니다. 패럴림픽에 많은 관심 부탁합니다. 대한민국 파이팅!]


YTN 조은지 (zone4@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